전체기사보기
복면데스크의 日 스포츠 ㅣ 신경호, 전영미 일본 베리어프리 ㅣ 고성미의 도쿄사진 갤러리 ㅣ 이신혜 재일의 길 ㅣ 당그니의 규슈여행기 ㅣ 간노 기자의 서울이야기 ㅣ 강명석의 우에무라 전 아사히 기자를 말한다
섹션이미지
복면데스크의 日 스포츠
신경호, 전영미 일본 베리어프리
고성미의 도쿄사진 갤러리
이신혜 재일의 길
당그니의 규슈여행기
간노 기자의 서울이야기
강명석의 우에무라 전 아사히 기자를 말한다
회사소개
회원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광고/제휴 안내
사업제휴 안내
소액투자
기사제보
아기가 열이 났어요. 데려가세요!”
“뭐라고? 아이를 고아원에서 키운다고?”   한국에 있는 친구들에게 많이 듣는 얘기다 ...
시각장애인은 모두 범죄자?
일본 사례를 토대로 시각장애인에게 출판물에 대한 접근 방법 모색해보자. 최근 장애인 보조 공학 기술의 ...
너무나 읽고 싶었던 ‘우동 한 그릇’
우동 한 그릇’ 100원에 한 페이지 나는 구리료헤이의 동화 ‘우동 한 그릇’에 관하여 특별한 기억을 가지 ...
일본도 한국도 유모차에는 관대하지 않아
며칠 전 내가 다니는 교회의 지역 모임이 있었다.교회의 지역 모임이라고 하지만 그냥 만나서 맛있는 음식 ...
日 전철에 차장이 꼭 필요한 까닭
우리는 미국이나 일본 등 소위 선진국이라하면 우리와는 무언가 특별하고 대단하다는 인식을 하곤 한다. ...
韓 KTX와 日 신칸센 서비스 이렇게 달랐다
대한민국의 KTX와 일본의 신간센은 어느 것이 더 빠를까? 양쪽 모두 300KM을 넘는 속도로 달리는 고속철도이 ...
 1  이전 10  11  12  13  14  15  16 
최근 인기기사
일본관련정보 A to Z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 ㅣ 광고/제휴 안내사업제휴 안내소액투자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한국> 주식회사 올제팬 서울시 마포구 만리재옛길 18 3층 Tel: 070-8829-9907 Fax: 02-735-9905
<일본> (株) ジャポン 〒169-0075 東京都新宿区大久保 3-10-1 ニュータウン大久保 B棟 1032号
Tel: 81-3-6278-9905 Fax: 81-3-5272-0311 Mobile: 070-5519-9904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 Contact info@jpnews.k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