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보기
일본6대일간지 ㅣ 정치 ㅣ 경제 ㅣ 사회 ㅣ 문화 ㅣ 연예 ㅣ 그라비아 ㅣ 스포츠 ㅣ 역사 ㅣ 인물 ㅣ 국제 ㅣ 뉴스포토 ㅣ 뉴스포토2 ㅣ 동영상 ㅣ 동영상2 ㅣ 독자 게시판
섹션이미지
일본6대일간지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연예
그라비아
스포츠
역사
인물
국제
뉴스포토
뉴스포토2
동영상
동영상2
독자 게시판
회사소개
회원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광고/제휴 안내
사업제휴 안내
소액투자
기사제보
HOME > 뉴스 > 사회
글자 크게 글자 작게


日한인타운 반한시위, 日여고생의 눈물
지난달 유난히 잦았던 반한시위, 그리고 한 소녀의 눈물
 
권철(사진작가)
벌써 2월이 다 지나가고 3월이 왔다.
 
이때쯤이면 따뜻한 봄맞이로 한껏 들뜰 때이지만, 신오쿠보 한인타운의 분위기는 여느때보다도 얼어있다. 지난 2월 한 달 동안 유난히도 반한·혐한 시위가 많았던 탓이다.
 
한류 열풍으로 일본인들로 북적이던 신오쿠보 코리아 타운에 반한 시위가 잦아진 것은 지난 8월, 이명박 대통령의 독도 방문 이후부터다. 이명박 전 대통령은, 모 신문과의 인터뷰에서 본인이 직접 언급했듯이, 일본의 우경화 흐름에 제동을 걸고자 한국 대통령 최초로 독도를 방문했지만, 그의 독도 방문은 오히려 정반대의 역효과를 낳았고, 이를 계기로 일본에서는 우경화가 급진전됐다. 특히, 중국과의 영토 문제로 곤욕을 치르던 일본 민주당을 더욱 궁지에 몰아넣었고, 결국 이는 보수정당 자민당의 대승으로 이어졌다.
 
그동안 일본 언론이 워낙 한류를 띄워주었고, 이에 대중이 동조하는 형태였기 때문에 한류 열풍을 아니꼬운 눈으로 바라보던 일본 극우단체 회원들은 행동에 나서기가 쉽지 않았다. 하지만, 독도 문제로 한일관계가 급속도로 악화되자 극우 단체 회원들은 이를 빌미로 한인 타운에서 수시로 반한 시위를 벌이게 됐다.
 
지난해 9월부터 한두달에 한 번 꼴로 이뤄지던 코리아타운 반한 가두 시위는 지난 2월에는 무려 4차례나 열렸다. 특히, 일본의 건국기념일(11일)이 껴 있던 9, 10, 11일 연휴에는 일본 극우단체들이 번갈아가며 3일 연속으로 시위를 벌였고, 코리아 타운의 상인들은 매출감소는 둘째치고 혹시나 있을지 모르는 폭력사태에 대한 두려움에 떨어야 했다.  
 

◆ 2월 9일 반한 시위
 
  
 
▲ 130209 신오쿠보 코리아타운 반한시위 ©권철 


9일, 2,3백여 명에 달하는 극우 행동파 단체 회원들이 가두 시위를 벌었다. "한국인 때려죽여라", "한국인은 이 나라에서 나가라", "한류팬들은 강간당할지 모른다. 한국인은 위험하다" 등 입에 담기 힘든 욕설을 퍼부어 가며 행진했다.
 
경찰이 함께 동행하고 있다고는 하지만, 길이 그리 넓지 않은 탓에, 시위대는 가까이 있는 한국인, 일본인들에게 매우 위협적이었다.


▲ 130209 신오쿠보 코리아타운 반한시위 ©권철
 
 
갑자기 시위대에 한 여성이 뛰어들었다. 반한 시위를 벌이는 시위대에 거세게 항의했고, 반한 시위대의 몇몇 남성이 이 여성과 몸싸움을 벌였다. 이 여성은 신오쿠보를 지나던 일본인이었다. 시위를 보고 분노를 금할 수 없었다고 한다. 
 
"같은 일본인으로 창피하다"
 
필자는 시위대를 매번 취재하지만, 이 같은 시위가 일어나는데도 일본 주요 언론은 거의 취재하러 오지 않는다. 얼마 전 후지TV가 취재하러 온 적이 있었고, 그 이외는 전무하다.
 
이는 전세계적인 망신거리를 만들지 않으려는 TV방송사의 의도가 아닐까하는 지레짐작을 해본다.
 




▲ 130209 신오쿠보 코리아타운 반한시위 ©권철
 
 
시위대를 따라 사진을 찍는데 한 여학생이 울고 있었다. 한국인인 줄 알고 한국말로 물었는데, 일본인 학생이었다. 왜 우는지 궁금해 이유를 물을 겸 인터뷰를 시도했으나 실패했다. 말을 걸자 이 여학생은 울면서 "죄송하다"를 연발하며 눈물을 훔쳤다. 아마도 반한 시위대의 위협적인 모습에 공포감과 더불어 이 마을에 사는 한국인들에게 미안함을 느꼈던 듯했다.

이날부터 10, 11일까지 3일 연속으로 이 같은 시위가 벌어졌다.
 

◆ 2월 11일
 



 

▲ 130211 신오쿠보 코리아타운 반한시위 ©권철 
 
 
이날 일본의 건국기념일을 맞아 우익단체의 차량이 대거 출동했다. 한인과 한류팬들로 북적이는 신오쿠보 옆 쇼쿠안도리 도로에서 유턴을 반복하며 30분 동안 이곳에 머물렀다. 이 차에 설치된 확성기에서는 천황에 대한 찬양이 이어졌고, 한국에 대한 비판과 욕설이 난무했다.
 
이날은 특히, 천황제를 반대하는 일본 좌익단체들의 시위 코스에 신주쿠가 포함돼 일본의 좌익과 우익이 신주쿠 한인 거리에 총출동(?)하는 상황이 벌어졌다.
 
비록 좌익단체는 한인들을 배척하는 집단이 아니지만, 거리 상인들은 시위대가 출현한 사실만으로도 심한 불쾌감을 느꼈다. 일부 상인들은 좌익들까지 반한 시위에 나섰다고 오해하기도 했다.
 

▲ 130211 신오쿠보 코리아타운 반한시위 ©권철 
 
 
일본의 우익단체들 가운데서는 야쿠자 조직과 연계되어 있는 경우가 많다. 최근 일본 경찰이 대대적인 야쿠자 단속에 나서는 상황이기 때문에, 조직원들을 우익단체원으로 가장 시키는 경우도 많다고 한다.
 
가두 시위에 참가하는 이들은 인터넷상에서 연락을 취해 모이는 반면, 이들은 오프라인상에서 조직을 유지하며 차량을 이용해 시위를 한다.
 

▲ 130211 신오쿠보 코리아타운 반한시위 ©권철
 
 
확성기 소리에 한 꼬마 아이가 겁먹은 표정을 짓는다. 강아지도 놀란 모습이다.
 
 
◆ 2월 17일

 

3일 간의 반일 시위에는 한국인뿐만 아니라, 일본인들도 크게 놀랐다.
 
시위 광경을 본 일본인 상당수가 "창피하다"고 이야기했다. 그런 이야기가 나오고 일주일 뒤인 17일, 반한시위를 반대하는 시위대가 등장했다.  

 
▲ 130217 신오쿠보 코리아타운 반한시위 ©권철
 

이날, 반한 시위대와 함께 신오쿠보 코리아타운에 등장한 '반(反) 반한 시위대'는 비록 적은 인원이었지만 '한국과 일본, 친하게 지내요'라는 종이를 들고 한일 우호를 외쳤다. 
 
이들은 SNS를 통해 모인 이들로, 개중에는 대학 교수도 있었다.
 


 
반(反)반한 시위대를 본 재특회(재일 특권을 용서하지 않는 모임)의 사쿠라이 마코토 회장이 갑자기 달려들었고, 경찰이 이를 제지했다. 사쿠라이는 코리아타운 가두 시위의 주동자 격인 인물로, 반한 시위나 반한 관련으로는 가장 활발하게 활동하는 인물이다. 

 


 
이날 일본 경찰은 이상한 행태를 보였다.
 
반한 시위 반대 모임이 피켓을 들고 소리지르면 강력하게 제지하면서도, 반한 시위대에는 아무런 제지를 하지 않았던 것.
 
반한 시위 반대 모임이 사전에 시위 허가를 받지 않았을 가능성이 있지만, 그렇다하더라도 경찰의 제지 행동은 도가 지나쳤다.
 
"한국인을 떼죽음시켜야 한다"는 등의 상상도 못할 욕설을 눈앞에서 내뱉는 이들을 제지하지 않는 것 자체도 다소 의아스러운 부분이다.

 
▲ 130217 신오쿠보 코리아타운 반한시위 ©권철 
 

이번에 필자가 찍은 사진을 자세히 보면, 한국인이 거의 보이지 않는다. 일본인들뿐이다.
 
일본 내 한류붐은 일본인들에 의해 일어났다. 그리고 신오쿠보를 한류의 성지로 만든 것도 일본인이었다. 한쪽에서는 한류를 즐기고, 다른 한쪽에서는 반한 시위를 하고 거리 행인을 위협한다. 일본인들이 북치고 장구치고 하는 사이에서 재일 한국인들은 정말 피곤하다.
 
쇼쿠안도리에서 한국식당을 경영하는 김모 사장은 이렇게 말한다.

"우리 식당에서 일하는 종업원 아이가 시위대가 하는 말에 욱해서 밖으로 뛰쳐나간 적이 있어요. 우리는 그 아이를 말리느라 그날 장사도 못했어요. 시위대는 다수고 우리쪽은 소수인데 만약 폭력사태로까지 번지면 그 다음은 감당할 수 없을만큼 겉잡을 수 없어지잖아요. 억울하고 분한 것은 유학생 신분인 그 아이나 우리 모두 똑같지만, 만약 감정대로 맞받아치면 우리가 그들에게 말려들어가 더 큰 사태를 유발할 수도 있죠. 그래서 요즘에는 아르바이트로 일하러 오는 유학생 중에 유달리 욱하는 성격이 있거나 정의감이 투철한 아이가 있으면 시급을 주더라도 시위하는 날엔 못 나오게 해요. 만약 시위대와 맞붙었다가 불상사라도 나면 그 아이는 그대로 강제추방이에요. 일본에 공부하러 왔다가 한순간을 못참아 지금까지 한 고생을 물거품으로 만들수는 없지요. 정말이지 요즘은 하루하루가 살얼음판 위에 서 있는 느낌 그런 기분으로 살아요."      

이에 대해 일본주재 한국대사관과 한국정부는 어떤 생각을 하고 있을까? 코이라타운에서 한국식당과 한류숍을 운영하는 재일한국인들의 안위는 걱정이나 하고 있는 것일까?

정말이지 물어보고 싶다. 

 
 

글: 권철·이지호
사진: 권철

 

ⓒ 일본이 보인다! 일본전문뉴스 JPNews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입력: 2013/03/01 [02:06]  최종편집: ⓒ jpnews_co_kr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잘 봤습니다. rkawk 13/03/01 [11:19]
후쿠오카에 사는 대학생입니다. 시위 사진과 인터뷰 잘 봤습니다. 도쿄와 후쿠오카는 사뭇 분위기가 다르다는 걸 느꼈습니다. 일본 언론에서도 시위 이야기는 잘 안 하고요. 수정 삭제
시위의 동기가 뭘까 잘모르는데 13/03/01 [14:09]
저렇게 경비, 시간써가면서 저렇게 하는게 상권 쟁탈때문? 문화 혐오?
한 두번 감정가지고 저러는게 아니고 조폭 녀석들 상권 확장때문아닐까?
저건 시민 단체가 무슨 애국 신념가지고 하는게 아니라 확실한 돈문제 같은 더러운 동기가 결부된 거 같다. 그러니 일산시민들이 싫어하지. 원숭이같은 극우자식들. 수정 삭제
동기를 아직도 모르냐? 일본회의라는 단체를 파보아라. Jalapagos 13/03/01 [14:27]
일본우익의 핵심단체는 '일본회의'에 있으며 이 단체는 현양사/흑룡회로 거슬로 올라가며, 그 원류에는 야마구치현 조슈파벌들이 자리하고 있다. 일본사회를 정확하게 이해하기 위해서는 일본우익에 대한 역사를 공부해야 된다. JPNEWS는 앞으로 조슈파벌과 일본회의(일본우익의 최상위 단체)/일본재단(탤런트 이서진이 홍보대사)에 대한 특집기사를 써주었으면 하는 것이 개인적 바램이다. 수정 삭제
문제는 개고수 13/03/01 [14:48]
무슨 人, 어디人 이렇게 분법하는게 문제지...일본에서 한국인이 잘못하면 역시 한국인은,,,한국에서 일본인이 잘못하면 역시 일본인은..이런 편협한 사고도 버려야하고...이런것들때문에 전쟁은 시작됬겠지? 수정 삭제
일본원숭이들 죽여버리고 싶다 한국인들 일본에 가지말아라 0000 13/03/01 [15:09]
한국인들도 인본원숭리들 때려잠아야한다

아시아는 물론 유럽과 미국 남미 동남아시아에서도

이사진 해외동포들에게 뿌려라 수정 삭제
전세계적으로 일본원숭이를 때려 잡자 0000 13/03/01 [15:12]
동남아시아에도 확 뿌려라

미국에도 중국에도 러시아에도 유럽에도

확 뿌려라

해외동포들에게 뿌려라

일본원숭이 때려잡자 수정 삭제
동아시아는 .. 13/03/01 [15:41]
결국 3국 모두에서 횡행하고 있는 파쇼 민족주의 때문에 멀지 않은 미래에 전화에 휩싸이게 될 것이야. 누가 이길지는 예측하기 어렵겠지만 확실한 건 패자에게는 파국적 종말이 기다리고 있다는 것. 이미 서로를 향해 전속력으로 돌진하는 치킨 게임의 형국이라 평화, 화해 따위를 부르짖는 건 적에게 스스로 제 머리를 내어주는 꼴에 불과한거야. 수정 삭제
기사가 좀 주관적이다. 기자가 아닌가? 13/03/01 [15:53]
여고생의 울음과 답변만으로 '한국인'에게 미안한가보다라는 추측성 해석까지 적는게 웃기다. 더 웃긴건, 여자아이와 개의 표정을 읽어 냈다는 것... 개의 얼굴을 보며...반한시위에 놀란거라고? ㅎㅎ 수정 삭제
서문에 하필 왜 뜬금없는 이명박을 집어넣었나 했더니... lol 13/03/01 [16:21]
이지호였구나-----야임마,니 입맛에 이명박이가 맞았건 떫었건간에 그래도 명색이 한때 대한민국 국민들 손에 의해 뽑힌 일국의 대통령이었는데,저깟 쪽바리표 전매특허품 반한시위 일자마자 기다렸다는듯 이명박이하고 연관시키는건 또 뭐냐...너 한때 기자랍시고 jpnews에서 '고맙다 MB' 어쩌고로 기사 한번 올린적 있지?--그때 내가남긴 댓글도 기억하냐? 기사랍시고 처올린것의 수준이라는게 하도 어처구니가 없어서 니 이름 석자정도는 외워두겠다고 했다: 그때 내가 널 두고 "이지호=니뽕 똘마니"라고 불렀지,아마?--제 딴에는 열심히 써올린다고 올린 기사를 두고 툭하면 기자자격 어쩌고 하며 기자들 면박주는는 당시 트랜드가 안타까워서,너나 구분없이 먼저 쌍욕 해대기보다 나라도 아예 애초 쓰레기 같은것들은 이름이라도 외워두자 하고 니 이름 석자 외웠던 기억이 난다-----야이새끼야,이명박이 독도 방문했다고 거기 있는 열도원숭이들 더 시끄럽게 날뛰었으면 날뛴 원숭이들의 옹졸함이나 탓할 노릇이지,명색이 독자들의 "알 권리"를 행사하는 막중한 임무를 맡은 기자라는 새끼가 그걸 빌미로 니까짓놈의 가소로운 인생관이나 주장하고 그러면 쓰겠어? 그럴려면 차라리 개인블로그나 운영면서 컬럼이나 쓰던지,이 개새끼야--이제 일본에서 빌어붙어 먹고 살아갈 생각하니 더이상 무서울것도 없고,한국인들의 자존심이나 누워서 침뱉기정도는 아주 우습더냐,이 니뽕 똘마니새끼야?? 수정 삭제
그나저나 영택이가 나타날 시간인데? Jalapagos 13/03/01 [16:38]
우리의 친일파 영택이는 3.1절에 야스쿠니 신사라도 간건가? 수정 삭제
중요한 건 로베르트 13/03/01 [16:39]
가장 공신력 있는 군사연구소의 인터넷 사이트에 제시된 군사력 순위를 보면,
7위 대한민국 9위 야마토토인.이었다는 거다. 이 열등한 소국 토인들은 주제도
모르고 왜 자꾸 대한민국을 무시하는 지 모르겠다. 한국인을 때려죽여라라는
파킷을 들고 다니는 새끼가 눈에 보이는데, 야마토 토인 쪽바리들을 갈아서
죽여버리고 싶은 것은 한국이다. 빠른 전쟁을 원한다. 국교 단절하고 원숭이들을
k9 자주포의 아름다운 탄환으로 전부 몰살시켜야한다. 수정 삭제
저기나온 저팔계 왠지 낯익다 했더니 역시 gordy 13/03/01 [16:40]
그 새끼였군...사쿠라이 마코토. 수정 삭제
저놈들 우사양반 13/03/01 [19:23]
이제 두번다시 지들 맘대로 미쳐날뛰지 못하게 해외에 퍼뜨려줄 필요가 있다. 한번 망신을 제대로 당해봐야 정신을 차리지. 하는 꼬라지들 보면 그냥 한창 반항기 가지고있는 어린애 같다 ㅋㅋㅋㅋ 수정 삭제
그나저나 우사양반 13/03/01 [19:25]
사쿠라이 마코토 저 아재는 여전하네 ㅋㅋㅋㅋㅋ 살이 뒤룩뒤룩 찐 패기보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수정 삭제
조센징 색기들 지들이 반일시위한거 모르고 ㅇㅇㅇㅇ 13/03/01 [20:16]
지금 일본이 반한시위 한다고 뭐??욱해서 종원업 색기가 뛰쳐나가는거 막아??ㅋㅋㅋ에휴 조센징 색기들아 니들은 안된다 이 쓰레기 색기들...지금까지 수십년간 디들이 방송 교육으로 반일선동 시위한거는 뭐냐??개색기들아 니들이 인간이냐??ㅋㅋㅋ 수정 삭제
재특회 니들 요코하마 주카가이 가서 똑같이 해봐라 지지노 13/03/01 [20:25]
그럼 내 니들을 그나마 줏대 있는 넘들이라 인정해주지
이 겁쟁이 원숭이 새퀴들아!!!!!!!!!!!!!!!!1 수정 삭제
내위에 위에 0000은 관심종자 인가 ㅋ 지나가던 사람 13/03/01 [21:04]
그냥 일본 방사능이나 쳐드세요 ㅋ 수정 삭제
조센징 색기들아 반일세뇌에서 이제는 벗어나야 하지않겠냐?>?? ㄹㅇㄹㅇ 13/03/01 [22:02]
방송이나 학교에서 반일선동하는거 이제는 좀 알아채야하지 않겟냐??아무리 열등한 종자라지만 ...그렇게 선동당하고도 그걸 모르냐??ㅋㅋㅋㅋㅋ 수정 삭제
ㄴ라고 방사능을 듬뿍 쳐먹은 일본 섬숭이가 정상인 13/03/01 [22:10]
헛소리를 지껄이고 있습니다. 수정 삭제
이명박의 걸레같은 더러운 입이 문제지 에궁 13/03/01 [23:30]
일왕을 건드리는 발언만 안햇더라도 저넘들이 저렇게까지 대놓고 깽판을 못쳣을텐데 저런 일본우익들이 신봉하는 이왕을 왜 건드리나 수정 삭제
일왕노무새 키야 한마디하지 13/03/02 [00:35]
저색들은 우리 왕비도 참살한 넘들인데
우리는 아직도 덴노로 하자는 둥 천x이라고 불러주자는 둥 정신빠진 소리하냐?
일왕이라고 불러주는 거까지다.
전범 새 끼 최고봉이 일 개색왕이다.

수정 삭제
‘국민훈육’? 원조는 ?? http://www.sk1.cun.kr !! ㅎㅎㄶ 13/03/02 [08:58]
‘국민훈육’? 원조는 ?? http://www.sk1.cun.kr !! 수정 삭제
조센징 색기들 지들이 지금까지 눈돌아가서 반일시위한거는 모르고 ㅍㅍㅍㅍ 13/03/02 [14:33]
일본이 반한시위하니까 기분나뿐가 보네 ㅋㅋㅋㅋ 조센징 색기들아 니들은 정상이 아니다 그거 모르지 ㅋㅋㅋㅋ북한이나 남한이나 같은 인종이고 제정신 아니란거 ㅋㅋㅋ 수정 삭제
위에 한글쓰는 원숭아 하하 13/03/02 [17:13]
원숭이가 인간사에 나불대지 마라. ㅄ 아. ㅋㅋㅋㅋㅋㅋ 수정 삭제
아시아의 암덩어리 쪽바리 왜놈 바퀴벌레들은 ㅋㅋ 13/03/02 [22:05]
전부 농약으로 폐사시켜야 한다. 몽키킹 왜왕 포함해서 좀 지구에서 사라줘줬으면 한다. 수정 삭제
20세기에 모조리 박멸되야 했던 나찌들이 13/03/02 [22:10]
버젓이 사회에서 판치고 다니는 후진국이 바로 왜국이다. 병신들 언론통제 하는것 보면 중국이 오히려 선진화 되어있다니까 ㅋㅋ 19세기까지 팬티만 입고 돌아다니던 쪽바리 해적 미개인들이 민주시민정신이 뭔지 알리가 있나 ㅋㅋ 수정 삭제
이젠 여기까지 친일 어그로냐? 몰라 13/03/02 [22:43]
네이버 뉴스 댓글에서나 놀아라 딴데 물더럽히지 말고 수정 삭제
여기서 지랄하는 쪽바리 새키들 잘들어라 족발 13/03/04 [16:39]
俺はそこにいたんだ。写真以上だったし本間最低なやつらだった。女子とおばさんだけ狙って叫んだりして。お前ら日本ゴミはいつもこんな感じ。弱い者ばかり狙うのは一千年前も、百年前も今も全然変わっていない。本当に最低なやつらだ。集団にならなければなにもできない、狙うのは自分より弱いそうに見える人ばかり。これは普通卑怯だというんだね。何が侍だ。 수정 삭제
열도근성 족발 13/03/04 [16:43]
列島民族の劣等根性すげえええーーー。 本当に尊敬するわ。だから朝鮮人に尊敬される日本人が一人もいないんだよ。お前らが反日教育だと言っているそれがなかった時代でもな。 수정 삭제
日本ゴミ、よく聞け。 족발 13/03/04 [16:50]
地震は韓国のせいでおきたもんじゃない。なのに富士TVの前で反韓流デモやったんだよね。実質的に被害をうけた中国からだろう?中国にはなにも文句言えずに韓国だけ狙う。 あああ・・・本当に情けなくて笑うだけ。 日本ゴミ、お前らの最後の日を待っている。 こうみるとそんなに遠くなさそうな気がする。 수정 삭제
방숭이들의 열등감 ㅋㅋ 간교수 13/03/04 [23:52]
역사책 아무리 왜곡해봐라.
지진과 화산의 땅인 열도 역사는 한반도에서 밀려나 쫒겨난 야요이인들이 동남아 출신 조몬인들 정벌해서 밀어낸 역사이니까 ㅎㅎㅎㅎ
다리도 짧은 것들이 나대고 난리야 수정 삭제
ㅇㅁㄴㅁㄴㅇ 체드:":"ㅏㅡ 13/03/05 [18:41]
한국쓰레기
같은핏줄끼리전쟁이나터러죽어라
ㅗㅗㅗㅗㅗㅗㅗㅗㅗㅗㅗㅗㅗㅗㅗ 수정 삭제
ㄷㅈㄱㅈㄷㄱ ㅇㅁㄴㄴㅁㅇ 13/03/05 [18:43]
한국은정쟁터져죽고
일본도섬바다에잠겨
멸하리라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수정 삭제
바람부는 소리 작은아이 13/03/07 [02:57]
日本について 神様から 私への約束したものは このような 暖かさが ただ一人でも 残っている 場合は おそらく まだ それを 為さることは ないと 私も 思っています. しかし、私の韓国人にも~~~~~~```` 일본이야 그렇다고 쳐도 우리 한국 사람들아! 지혜는 보다 중요한 것이 무엇인지를 취할 줄 아는 것입니다만 작은 것을 얻어맞았다면 곱씹어 두었다가 더 큰 것을 때리는 게 지혜롭지 않을까요? 우리가 만일 남에 아픔에 즐거워한다면 우리라고 그때를 면하기는 어려울 것입니다. 수정 삭제
반한시위~여고생의 눈물 반다라스 13/05/05 [04:24]
먼저~여고생의 눈물에 한국인을 대표로 감사를 표합니다 허나 일본 아베총리~그리고 그의 추종자들은 반성하라!! 반한시위에 미안하고 창피하다고~ 눈물을 흘리는 여고생에게서 사람의 참 양심이 느껴지지 않는가!!! 아마 못느끼겠지!! 2차대전 원폭 투하의 억지 항복!!! 그속에서도 사그라들지 않는 침략 아욕!! 그릇된 역사 교과서를 배우는 대부분의 일본 학생들ᆢ 불쌍하다!!! 먼옛날 일본은 백제의 근초고왕의 도움으로 국가 문화 예술의 전반적인 기틀을 배워,,,일본이라는 국가의 기틀을 세울수 있었다 그런 일본이 과거사의 반성이 없음은 참으로 개탄스럽다 허니,,하늘이 대신하여 심판을 내려 머지 않아 바다속으로 사라저 망망대해를 떠도는 일본이 된다 그것도 단1프로의 인구 만이!!! 그속에서~이 여고생가족과 그외 소수 일본내 양심 있는 일본인들은 부디 살아남길!!! 수정 삭제
사쿠라이 마코토 잊지말자 절대 이놈을 노비문서 13/05/05 [09:36]
사쿠라이 마코토는 마코토니 두발뻗고 자긴힘든팔자같구나 조만간 응징이 있으리라본다 수정 삭제
일본의 우경화 akwsmsthfl 13/05/20 [10:21]
기사내용대로 일본의 우격화 ..극우 세력의 득세는 mb의 독도방문이 시발점이 되었다..
정권말 레임덕과 잇따른 정책실패로 비난 여론이 심해지니 그걸 만회하려고 반일감정 건드리는 깜짝쇼를 해본건데 정작 국익차원에서는 얻은것은 없고 극우 아베만 영웅 만들어줬지..지금까지의 대통령은 갈줄몰라 안갔겠냐..단세포들은 그것도 모르고 mb 찬양하고 있네.. 수정 삭제
섬숭이들 긔엽긔 15/03/21 [02:53]
일본 원숭이들 소리지르는게 뭔가 귀여운데 애완용으로 키우고 싶다. 남긴 음식물도 잘 먹는다니간 사료값도 적게 나올거다. 물론 너무 시끄럽게 죠센징 죠센징 짓어대니 아파트에서키우긴 절대 무리 wwww 수정 삭제
웃어라 도끼 16/01/28 [14:20]
여 여고생이 울음을 보인게 한국인에게 미안해서라기보다는 지나가는 우익들이 한국인 여학생이 관광온거라고 욕하고 조센진운운하니까 분해서 억울해서 우는걸지도 모르는데,무조건 한국인에게 미안해서 우는거라고 단정짓는 기자도 이상한요. 시위현장서 울고있는 여학생 정도로 써야 맞겠네요. 수정 삭제
망할 더러운 것들이 싸우지말자 16/10/13 [08:03]
어차피 감정 조절 장애인가 ....그래봐야 본인만 스트레스야 다른 사람 전혀 슽트레스 안받아 ^^ 사쿠라이 마코토 한국인 인데 저 ㅈㄹ 그리고 위에 저 전쟁 나서 우리 보고 죽으라고 한 자식 왜 더럽게 우리 말 씀?? 수정 삭제
히틀러 좋아하는 일본인, 그들은 언제나 일본 사회주의 멤버들이다. 양심없는 장깨들 17/02/05 [19:00]
참 어리석다, 저기서의 반한 시위피켓 들고 있는무리들 그리고 신오쿠보 가부키초, 지근 거리에 한국 국적이 가지고 맛사지숖하는 점포 90% 가 중공국적자 조선족 영주권자 아니냐" 순수한 한국 의 재팬 드림 은 오래전에 끝났는데. 눈에보이는 한글 때문에 조선족 집단들이 한글 사용하면서 돈벌이 에 한국인 코스프레잘이용하고 있네 사우스 코리아 개망신 시켜가면서, 먹고살기 바쁘다. 어리석음 의 극치다. 일본 정부도 미국 처럼 영주권 받고 불법 시위하는무리들 색출해서 국적 박탈시키고 자기나라도 돌려보내야 한다,대부분 진짜 분단 한국인 은 일본인 보다 더 법잘지키며 일본인 보다 정직하다.대부분 성실하고 조용하다, 반한 시위 는 지도부 중공 공산주의와 상관 있다고 생각 한다. 수정 삭제
모르면 장깨들에게 부따구리 덮어씀, 그들에게는 추방이 정당하다. 어글리 차이니즈 17/02/05 [19:20]
한국 일본은 축복 받은 땅" 중국 과 북한은 저주 받은 땅" 일본말 한다고, 일본인 인줄 착각 하는 젊은 이들아" 가짜일본인 차고 넘쳐서 정체숨기고 살아가는 일본인" 구십 구프센트가.사이토,사토.이토, 카토, 가네꼬, 다까노,다까하시,최가, 윤가. 김가, 고씨, 등등 마르끼리 조센징, 이지만 한국인 은 별로 없으며 있다한들 오래전에 일본본토인 이 되었기 때문에 일본인 은 자기 선조 를 드러내지않는다. 일본인 의 정체성 일본인 은 인정하고 싶지않은 어쩔수없는 한국인 맞습니다. 수정 삭제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최근 인기기사
일본관련정보 A to Z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 ㅣ 광고/제휴 안내사업제휴 안내소액투자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한국> 주식회사 올제팬 서울시 마포구 만리재옛길 18 3층 Tel: 070-8829-9907 Fax: 02-735-9905
<일본> (株) ジャポン 〒169-0075 東京都新宿区大久保 3-10-1 ニュータウン大久保 B棟 1032号
Tel: 81-3-6278-9905 Fax: 81-3-5272-0311 Mobile: 070-5519-9904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 Contact info@jpnews.k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