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보기
트렌드 ㅣ 여행 ㅣ 교육 ㅣ 요리 ㅣ 풍습 ㅣ 한일 커플 ㅣ 재일 코리안
섹션이미지
트렌드
여행
교육
요리
풍습
한일 커플
재일 코리안
회사소개
회원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광고/제휴 안내
사업제휴 안내
소액투자
기사제보
HOME > 라이프 > 재일 코리안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일본에서 결혼식을 직접 올려보니 (4)
일본출산기 (8) 일본인 남편과 결혼하기4
 
김민정

결혼식을  올려? 말어?

시부모님  되실 분들께 결혼하겠다고 연락을 드리고, 바로 우리 어머니께도 말씀을 올렸다.

엄마는 “일본에서 계속 살 거라면 일본 남자랑 결혼하는 것도 괜찮다”고 쿨 하게 반응하셨다. 아무 반대도 없으셨다. 우리 엄마의 명언 중 하나는 “안하는 것보단 하는 게 낫다”인데, 이건 결혼에 있어서도 마찬가지였다.

자, 이제  결혼을 결정했으니, 혼인신고서를 내야지. 참, 그전에  결혼식은 어쩌지? 올려? 말어?

결혼에  대한 환상도 없었지만, 결혼식에 대한 동경도 없었다. 매일 엷은 화장에 평범한  복장을 하고 다니다가, 결혼식날 하루만  두꺼운 화장으로 변신하고 드레스까지 차려입은 공주. 솔직히 좀 쑥스럽지 않은가.

그렇지만, 10년이 넘는 일본생활을 통해 참으로 많은 좋으신 분들의 도움을 받았고, 그분들께  잘 커서 결혼을 한다는 인사를 꼭  드리고 싶었다. 그래서 결혼식을 올리기로  결정했다.

▲ 일본 결혼식     ©김민정

일본 사람의 결혼식에 대한 의식은 어떨까? ntt 리서치 회사 조사에 따르면, 남성의 18%, 여성의 14%가 결혼식을 올리고 싶지 않다고 대답했다.(2008년 4월 조사)

또한, 남성의 41%, 여성의 30%가 둘이서, 또는 친척만 불러서 결혼식을  올리고 싶다 대답해, 일본인의 절반은 화려한 결혼식을 꿈꾸고, 나머지 절반은 조촐한 결혼식을 원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로도 20대의 30%, 30대의 15%가 결혼식을 올리지 않고 호적만 올렸다고 대답했다. 또 20대의 20%, 30대의 25%가 둘이서 또는 친척만 불러서 식을 올렸다고 한다. 즉, 결혼을 한다고 해서 꼭 식을 올릴 필요가 없다는 게 최근 일본인들의 의식인 것이다. 

내 친구의 경우도 넷 중 하나는 식을 올리지 않고 살고 있다. 집안 형편이 좋지 않거나, 자금이 부족해서가 아니라, 식을  올릴 필요성을 느끼지 않기 때문이라고  한다. 돈이 드는 것도 사실이고…….

그 돈을 다른데 쓰겠다는 현실파도 있지만, 결혼준비가 복잡하고 불편해서 안 올린다는 친구도 있다. 얼마전 내가 받은 엽서는 친구와 그 남편이 결혼기념으로 자전거 여행을 하면서 찍은 사진이다.

자전거로 일주일동안 일본을 누볐다는 친구의 엽서엔 둘이 나란히 자전거를 탄 모습이 새겨져있었다. 이 엽서가 없었으면 난 친구의 결혼소식도 모르고 지냈을 판국이다. 

▲ 일본 결혼식     ©김민정


결혼식까지의  모든 것

(1)프로포즈

결혼이  결정되자, 남편은 정식 프로포즈를 했다. 그건 그의 생일이기도 했다. 그리곤 둘이 약혼 반지를 맞추러 갔다. 약혼반지는 여자만 받는다. 긴자, 신주쿠 등을 돌았는데 마음에 드는 것이 없었다.

보석이 너무 튀면 매일 하고 다니기엔 부담스러울 것 같고, 그렇다고 너무 작아도 좀 안쓰러울 듯 했다. 우연히 들어간 시부야의 한 보석방에서 꽃모양으로 펼쳐진 다이아몬드 반지를 발견했다.

지금까지 봤던 것 중 가장 마음에 들었다. 이탈리아의 한 공방이 만든 샘플이라 하나 밖에 없을 뿐더러, 가격도 많이 저렴한 편이었다. 한 달쯤 고르고 고른 반지는 두 주 후, 오동나무 상자에 담겨, 유이노우(結納)의 형태로 우리집에 왔다. 유이노우란 우리식의 함과 같다. 혼인이 성립되었단 증거로 물품을 건네받는 것이다. 

(2)상견례

프로포즈  이후엔, 상견례가 있었다. 상견례 회장으로 유명한 롯폰기의 호텔에서 처음으로 양가 부모님께서 얼굴을 마주하셨고, 한 시간 반쯤 걸렸다. 부모님 사이에서 결혼식 비용 얘기가 오가지도 않았고, 잘 부탁한다는 말만 나누기에도 긴장되던 하루였다. 

(3)식장  고르기

일본의  결혼식은 결혼예식, 피로연, 2차 파티로  나뉜다.
결혼예식은  그야말로 예식이다. 보통 30분쯤 걸린다. 교회에서 하거나, 목사를 부르는 기독교 형식, 신사에서 하는 신전식, 목사나 주례사 없이 신랑 신부가 자신들의 입으로 결혼을 선포하는 인전식(人前式), 크게 이 세 가지로 나뉜다.

얼마전 여배우 사와지리 에리카가 메이지 신궁에서 결혼예식을 올렸는데, 최근엔 신사에서 올리는 일본식 결혼이 인기다. 그렇지만, 부동의 1순위는 뭐니뭐니 해도 기독교 형식이다. 각 예식장마다 교회를 하나씩 가지고 있고, 결혼식이 있을 때만 목사를 불러 식을 거행한다.

일본인의 경우, 종교가 없음에도 불구하고 결혼식 때만 하느님을 찾는다. 한편 결혼예식은 가족과 절친한 친구만 부르는 경우가 많다. 우리는  우리 가족이 천주교다 보니, 천주교에서  올리기로 했다. 남편은 무교인데, 도쿄의  명동성당이랄 수 있는 마리아 대성당에  한 번 가보고 성당의 엄청난 규모와  웅장함에 반해, 꼭 여기서 결혼해야겠다고  나보다 더 좋아했다.

▲ 일본 결혼식     ©김민정

바로 혼인 교리를  신청하고 일주일에 한 번씩 회사가  끝나고 성당에 달려가 혼인 교리를 받았다. 나야 천주교 신자지만, 천주교가 뭔지 하느님이 뭔지도 모르는 남편에겐 여간 고달픈 수강이 아니었다. 그치만 그는 군소리 없이 잘 참아주었다. 

피로연은  결혼예식을 올렸음을 보고하는 파티다. 직장 상사, 동료, 대학 은사 등을 모시고, 친척과 절친한 친구를 부른다. 피로연  하객은 평균 75명(젝시조사 2009). 약 3시간에 걸쳐 진행되는 성대한 파티로, 주로 호텔 피로연장, 레스토랑, 정원 등에서 이루어진다.

흐름은 보통, 신랑, 신부 입장→신랑의 감사 인사→상사의 축하 인사→건배→신랑, 신부 퇴장(드레스 갈아입기)→ 신랑 신부의 결혼 비디오→신랑, 신부 재입장→친구들의 장기자랑→신부의 편지 읽기→부모님께 선물 증정→신랑, 신부 퇴장→하객 퇴장 까지다.

▲ 일본 결혼식     ©김민정
축의금은  평균 1인당 3만엔이며, 이 비용은 식사비 만 5천엔, 음료비 3-4천엔, 피로연장 렌탈 비용, 화환비용 등으로 쓰이게 된다. 

우리는 결혼 피로연은 아오야마 스파이럴 빌딩안에 있는 프렌치 레스토랑을 선택했다. 우리 보다 한해 먼저 결혼하신 아주버님이 호텔에서 결혼을 하셔서 같은 장소를 피하기 위해 레스토랑 웨딩을 택했다.

피로연 후보로 5곳쯤 가서 음식을 먹어보고 결정한 곳이었다. 아오야마 스파이럴 라마주 레스토랑을 선택한 이유는 아오야마란 장소부터가 세련됐고, 음식이 유난히 맛있어서, 고급스러워 손님을 초대하기 좋아서였다. 

2차 파티는 피로연 자리가 부족해 부르지 못했던 친구들을 부르는 자리다. 피로연보다  가벼운 분위기에서 이루어진다. 입석 파티의 경우가 많다. 피로연 회장에서 5분 거리의 장소를 택했고, 약 120명이 참석했다. 2차 파티의 경우, 축의금이 아니라, 대체로 회비로 운영된다. 회비는 남자 8,000엔-만엔, 여자 5,000엔-8,000엔 가량이다.  

일본  결혼 비용의 모든  것 

결혼 정보지 젝시가 조사한 <결혼 트렌드 조사 2009>에 따르면 결혼 평균 비용은 433만엔. 결혼예식, 피로연 총액은 331만엔이라고 한다. 그 평균 비용과 필자가 실제로 쓴 비용을  비교해보자.  

내역 평균비용 필자가 쓴 비용
결혼예식 24만엔 25만엔

성당에서 올린  결혼예식비

*남편이 부담



피로연 음식  비용 118만엔

(프랑스요리  풀코스 1인당 만 5000엔,

음료 3600엔)

평균 하객 75명분




160만엔

(프랑스요리  풀코스 1인당 만 6천엔,

음료 4000엔, 코스가  다양했으나 하객분들께 맛난 음식을  대접하고자 비싼 코스를 택했다) 

하객 80명분

*시댁과 내가 절반씩 부담



비디오촬영 15.3만엔 0엔

(신랑이 방송관련일을  하다보니, 신랑회사에서 공짜로)



피로연 손님이  가실 때 드리는 선물 32만엔

평균하객 75명분




36만엔

하객 80명분

*시댁이 부담



웨딩케이크 평균 5.8만엔 0엔

디저트 뷔페가  있어 따로 하지 않음



피로연장  화환 및 테이블 장식 17만엔 20만엔

*내가 부담



피로연장  사용료 22만엔 18만엔

*시댁이 부담



드레스등 웨딩드레스:23만엔

컬러드레스:19만엔

신랑예복:13.6만엔



웨딩드레스:10만엔(하와이에서 구입. 해외에서 구입시 더 저렴함)

한복:0엔(이모님선물)

신랑예복:8만엔

*내것은 내가 부담, 신랑 것은 신랑이 부담




신혼여행 55.6만엔 30만엔

(신혼여행지는  하와이, 5박 6일)

*비행기 티켓은 시부모님선물

*호텔비용은 내가 부담, 나머지는 신랑이 부담, 호텔비도 지인의 소개로 50%dc를 받음



사진촬영 20.4만엔 600달러

(신혼여행지인  하와이에서 현지 카메라맨이 촬영함. 디지털  사진 1000장과 헤어메이크업 비용 포함)



살집 마련 보증금:30.7만엔

월세:10.3만엔









보증금:34만엔

월세:13만엔(시부야구, 1ldk)

*보증금은 신랑이 부담, 나머지 월세는 같이 부담

(일본의 경우  월세부터 출발함. 전세 제도는 없음. 시부야구  중심가의 새로진 아파트에서 결혼 생활을  시작함)



혼수 가구구입:50.3만엔

가전제품:42.9만엔



가구구입:20만엔

*친정이 부담

(신랑이 쓰던  가구와 가전제품을 그대로 사용함)



 

결혼 비용은  시부모님께서 많이 도와주셨고, 3분의 1은  내가 저축해 놓은 걸로 부담했다. 우리  홀어머니께 부담을 끼치고 싶지 않았기 때문이다.

일본에선 혼수란 개념이 없어서 결혼 피로연에 가장 많은 비용이 들었다. 손님 대접을 제대로 하고 싶었기 때문에 음식도 가장 좋은 코스로 골랐고, 술도 가장 좋은 걸로만 대접해드렸다.

한가지 덧붙이자면, 피로연 비용은 하객분들이 낸 축의금으로 고스란히 거둬들일 수 있다. 1인당 3만엔이 평균 축의금으로, 80명분이면 240만엔이다. 피로연 음식비, 피로연장 사용비, 화환비, 손님께 드리는 선물 비용, 드레스 비용 등등을 다 합치면, 약 240만엔 가량이 된다.

즉, <하객의 축의금=피로연회비>란 계산이 나오는데, 남는 것도 없고, 더 쓰는 것도 없는 돈계산이 확실한 일본다운 연회석이다. 

(9부로 이어짐)

▲ 신혼여행     ©김민정










 

ⓒ 일본이 보인다! 일본전문뉴스 JPNews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입력: 2010/01/05 [17:48]  최종편집: ⓒ jpnews_co_kr
 


오호~ 우드 10/01/05 [18:23] 수정 삭제
  그렇군요 ^^
결혼식에 대한 정보가 생각보다 재미있네요 ㅎㅎㅎㅎㅎ
좋은 글 감사합니다 ^^
이야 우호호 10/01/05 [23:42] 수정 삭제
  잘봤습니다 일본은 축의금이 ㅎㄷㄷ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안나 10/01/06 [03:56] 수정 삭제
  재밌게 잘 읽고 있습니다..^^
잘 보고 갑니다. 신디 10/01/06 [09:06] 수정 삭제
  궁금했었는데.. 잘 보고 갑니다.
우와.. ^^ 10/01/06 [09:40] 수정 삭제
  넘 유용한 정보 감사해요....
원래 일본은 남자 생일날 프로포즈 하나요...?
일본인 남친이 자기생일날 프로포즈 하겠대서...;;
그리고 프로포즈의 의미가 단순히 정식청혼을 하겠다는 것 외에
약혼반지를 준다는 것도 있는거군요... 대충 짐작은 했지만 확실히 알았네요.. 정말 기사 잘 봤습니다.
오 정말 알찬 정보네요. 으어ㅣ 10/01/06 [12:06] 수정 삭제
  오늘도 재밌게 잘 읽었습니다.
언제나 즐겁게 읽고 갑니다. 솜다 10/01/06 [21:57] 수정 삭제
  저도 기자님처럼 결혼을 꼭 해야하나, 결혼식도 꼭 올려야 하나 라는 생각을 갖고 있었답니다, 아 지금도 그렇구요^^ 일본의 결혼문화나 예식절차 등 많을 것을 알고 가서 굉장히 유익하였습니다. 다음편 기대할께요! 힝 나도 하와이 가고 싶다 ㅠㅠ
드디어 새글이 올라져 있네요! 아연 10/01/06 [23:35] 수정 삭제
  한쿡인면서 혼인신고만 하고 싶어하는 나는 뭔지 ㄷㄷ;;
저는 결혼식에 들어가는 비용이 너무 아깝더라구요.
차라리 그 돈으로 도 좋은 신혼여행을 가거나 집을 사고 말지;;;
문제는 제 남편 될 사람도 그렇게 생각해줘야 할텐데요ㅋㅋ
좋은 정보, 즐겁게 읽고 갑니다^-^ 비타 10/01/10 [17:31] 수정 삭제
  새해가 지나고 28살, 올해 일본 유학 준비중인데요,
기자님 글들이 너무 즐겁네요.
일본 결혼식이나 출산에 대해선 자세히 알지 못했는데 유용하게 습득하고 갑니다^^
일본어실력 쌓기에 도움이 된다는 키보드치기나 단편소설 읽는 법도 많은 도움이 될 것 같아요.
20살에 일본에 가셔서 대학 졸업과 취업, 결혼, 출산까지 대단하시네요.
9부도 기대하고 있을께요!!
조금 늦은 감이 있지만,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가정분 모두 건강하시고 평안하시길...
요새 일본인들도 서양식결혼식을 더 선호한다죠? 박혜연 10/03/08 [14:03] 수정 삭제
  요즘 일본인들은 서양식결혼식을 신도식결혼식보다 더 선호한다는거 다 압니다! 현재 일본결혼식들 가운데 무려 70%이상이 기독교식결혼식을 올렸다고 답변했고 신도식결혼식은 겨우 18%정도밖에 안된다고 했으니... 암튼 서양식결혼식을 좋아하는 일본인들은 좋겠어요!
한국인과 결혼해도 어려움이 많지만... 봉건일본 10/05/08 [23:01] 수정 삭제
  일본인과 결혼한다면 일본인 생활 구석 구석구석에 숨겨진 ,토론을 싫어하고 순종을 강요하는 그들 특유의 나와바리 사고행동방식 때문에 고생 좀 할겁니다...알렉스 커의 dogs and demons 한번 읽어 보시고 일본인들과 교제하든가...이거 원 한국은 후진국에서 탈출한지 얼마 안됐다 라는 변명거리라도 있지...일본은 당최....세상일이 다 그렇지만...결혼은 환상이 아니요...
위에 봉건일본 진짜 어이없다 타비비토 10/06/26 [21:53] 수정 삭제
  글 잘봤답니다.
뭔 책을 들먹거리며 있는대로 글쓴이에게 훈계하고 글은 다 읽어보고있어. 다른글에서 댓글봤음; 야, 자기인생 잘 사는 사람보고 니가 뭔데 여기서 훈계하고 앉아있니? 너나 잘해. 세상엔 행복한 사람들도 많단다. 넌 그러고 살면
행복하니? 니 인생 얼마나 잘 살고 있니? 누구 한사람 행복하게 해줄수나 있니? 글쓴이님은 충분히 행복을 찾아 여행하고 계시는듯^^ 홧팅입니다!

선거 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게시물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7.04.17~2017.05.08)에만 제공됩니다.
일반 의견은 실명 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김민정] 국제결혼, 언어와 결혼생활은 관계없어(5) 김민정 2010/01/21/
[김민정] 일본에서 결혼식을 직접 올려보니 (4) 김민정 2010/01/05/
[김민정] 인연은 따로 있고, 결혼은 타이밍이다 (3) 김민정 2009/12/23/
[김민정] 그해, 담담했던 일본남자와의 첫사랑 (2) 김민정 2009/12/17/
[김민정] 국제연애, 언어는 장벽이 아니다 (1) 김민정 2009/12/12/
[김민정] 日 산부인과 입원 후 가장 놀란 점 김민정 2009/11/13/
[김민정] 일본에서 출산하면 어떤 혜택 받을까 김민정 2009/11/01/
[김민정] 일본, 산부인과가 점점 주는 이유 김민정 2009/10/26/
[김민정] 일본에서 아이를 갖고도 두려웠던 이유 김민정 2009/10/15/
최근 인기기사
일본관련정보 A to Z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 ㅣ 광고/제휴 안내사업제휴 안내소액투자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한국> 주식회사 올제팬 서울시 마포구 만리재옛길 18 3층 Tel: 070-8829-9907 Fax: 02-735-9905
<일본> (株) ジャポン 〒169-0075 東京都新宿区大久保 3-10-1 ニュータウン大久保 B棟 1032号
Tel: 81-3-6278-9905 Fax: 81-3-5272-0311 Mobile: 070-5519-9904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 Contact info@jpnews.kr for more information